2020. 10. 24. (토)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비 특교세 20억원 지원

 강원 11억·경기 9억…방역 활동 및 부처·지자체 협업 강화

행정안전부가 강원도 화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발생지역인 강원도와 발생지 인접 지역인 경기도에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20억 원을 긴급 지원한다.

이번 특별교부세는 양돈농가를 출입하는 차량과 관계자의 소독을 위한 거점소독시설의 운영과 각종 소독활동 등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지자체별 지원 규모는 강원도 11억 원, 경기도 9억 원이다.

이에 앞서 행안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추가 발생 직후 화천군에 현장상황관리관을 파견해 현장 방역활동을 지원했다.

또한 지난해 아프리카돼지열병 최초 발생 이후 계속 운영 중인 범정부대책지원본부를 부처·지자체 협업체제로 확대·개편해 대응체계를 강화했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접경지역 야생멧돼지 감염이 지속되고 있어 사육돼지 추가 감염 우려가 큰 상황으로 지자체와 양돈농가는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하여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연실 기자 cherish@idhnews.com 등록일 : 2020-10-16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질병청 “예방접종 중단할 상황 아니다…직접적 인과성 확인 안돼”
징계공무원, 재임용돼도 연금은 계속 ‘제한’
고위험시설 점검 돌입…“방역수칙 한번만 어겨도 집합금지”
국내 복귀 유턴기업 6곳에 로봇도입 비용 지원
27일부터 규제지역 집 살때 가격 상관없이 자금조달계획서 내야
정부 조사해보니 기업가치 1조 돌파 국내 ‘유니콘기업’ 20개
부산국제광고제, 코로나 위기에도 내 손안에서 만난다
19일부터 어르신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사업 시작
주차도 로봇이 알아서 척척…스마트 무인 주차시대 온다
일교차 큰 가을철 나들이 ‘식중독 주의’…6대 예방수칙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