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4. 26. (금)

건국대 연구팀, 기미·주근깨 발생 원리 규명

 피부 색소 멜라닌 생성 새로운 분자 조절 기전 밝혀

건국대 연구팀이 피부 기미나 주근깨 등의 색소 침착을 조절하는 새로운 분자 기전을 규명했다.

건국대학교는 상허생명과학대학 생명과학특성학과 신순영 교수 연구팀이 피부의 멜라닌생성세포(melanocyte)에서 합성되는 멜라닌(melanin) 흑색 색소의 새로운 합성 경로를 발굴하고 멜라닌 합성 생리 활성 기전을 분자 수준에서 규명했다고 8일 밝혔다.


    강성은 기자 kse-3-@idhnews.com 등록일 : 2019-02-1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스마트혁신을 한 눈에…‘월드IT쇼 2019’ 24~27일
“청년 주거·일자리 한번에”…소호형 주거클러스터 6곳 선정
평화 둘레길 정식 명칭 ‘DMZ 평화의길’ 선정
중앙아시아 3개국과 보건의료 협력 기반 만들다
누구나 어디서나 무료로…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
혁신도시 시즌2 ‘훈풍’…입주기업 꾸준히 증가세
올해 ‘글로벌 강소기업’ 200개사 선정…4년간 맞춤형 지원
농식품부, 강원 산불 피해 농업인 영농복귀 총력 지원
문 대통령 “한·우즈베크 철도 통해 만나는 새로운 번영의 꿈”
해외 취업 궁금증, 현지 외교관이 직접 알려준다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