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2. 22. (금)

공동체 활성화 최우수 아파트 ‘세종시 범지기마을 10단지’

 공동육아·보행안전·근로자 복지 등 상생 노력…대전 둥지 등 5곳은 우수

지난해 공동주택 관리 최우수 단지에 공동주택 관리와 공동체 형성을 위한 새로운 관리 모델을 제시한 세종특별자치시 ‘범지기 마을 10단지’가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30일 오후 한국감정원 서울사무소에서 박선호 제1차관 주재로 ‘2018년 공동주택 우수관리 단지’ 시상식을 개최하고, 최우수 단지 1곳과 우수단지 5곳에 국토부장관상을 수여한다고 29일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2010년부터 ‘공동주택 우수관리 단지’를 선정·시상하고 있으며, 전국 시·도 평가를 통해 추천된 단지를 대상으로 관계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 위원회에서 1차 서면평가, 2차 현장심사를 거쳐 선정한다.

지난해 심사에서는 ▲일반관리 ▲시설 유지관리 ▲공동체 활성화 ▲재활용 및 에너지 절약 ▲ 우수사례 등 총 5개 항목을 평가했다.

최우수 단지로 선정된 세종시 범지기 마을 10단지는 ‘공동체가 살아 있는 아파트’라는 공동주택 관리의 기본목표를 설정하고, 단지 내 아이가 있는 세대의 비중이 높은 상황을 고려해 ‘공동육아 공동체’ 운영을 통해 육아의 어려움을 입주민들이 함께 해결해 나가는 한편, 택배회사와 ‘안전운행 협약’을 체결해 노약자들의 보행 안전을 개선시킨 점이 높이 평가됐다.

또한 경비원과 미화원 등 종사자들을 위해 샤워시설, 공기청정기 등이 설치된 쉼터를 제공하는 등 근로환경을 개선해 상생하는 단지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점도 주목을 받았다.

우수 단지로 선정된 대전시 둥지 아파트는 가을철 수거한 낙엽을 인근 과수원의 퇴비로 활용해 폐기물 처리비용을 연간 100만 원 절감한 노력과 단지 내 화단 곳곳에 좋은 글귀와 시를 담은 이야기 화단을 구성해 입주민의 정서 함양에 기여한 점이 우수했다.

경기도 마석그랜드힐 2단지는 5개동 330세대의 소규모 단지로 공간이 협소함에도 불구하고, 단지 내 일부공터에 새싹 어린이 텃밭을 조성해 입주민 자녀들의 자연학습장으로 활용하고 야외순찰활동, 탁구동호회, 아나바다 운동 등 다양한 주민 자치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해 주민교류가 활발하고 화합을 이뤄나간 점이 눈에 띄었다.

전북 삼천주공 4·5단지는 지역대학과 연계해 어르신을 위한 치매 예방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나눔 장터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을 소년·소녀 가장, 독거노인, 장애인 가구 등 사회취약계층에게 지원하는 등 지역주민과 더불어 살기 위한 노력이 인상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인천 청라 힐스테이스는 층간소음 민원이 발생하면 관리사무소에서 양 세대를 개별 면담하고, 대안을 제시해 분쟁을 해결하는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층간소음 저감을 위한 캠페인, 그림 그리기 대회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전시 한아름은 매월 1회 대청소의 날을 지정해 입주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고 스마트 전력량계 교체를 통해 전력사용량을 스마트 폰으로 제공해 에너지 저감을 적극 유도한 점이 우수한 사례로 평가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입주민과 관리주체, 지방자치단체 등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고 적극 노력해 주신 덕분에 공동주택 관리 수준과 공동체 문화가 지속적으로 향상되고 있다”면서 “이번 선정된 우수 단지 사례를 확산시키는 등 ‘살기 좋은 단지’, ‘함께 사는 단지’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며 이는 ‘함께 살아가는 사회’가 되는 마중물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연실 기자 cherish@idhnews.com 등록일 : 2019-01-29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낮은 임대료·공동체’ 사회주택, 2022년까지 매년 2000가구 공급
지역인재 7급 평균 경쟁률 3.6대 1…140명 선발 예정
‘돌봄부터 노후까지’ 생애주기별 기본생활 보장
탄력근로제 6개월로 확대…갈등 현안 ‘사회적 합의’ 결실
광주세계수영대회 성공 범정부 역량 집중한다
‘5월 11일’ 동학농민혁명 기념일 지정된다
내년 도쿄올림픽 남북 단일팀에 여자농구·여자하키·조정·유도
사립유치원용 ‘에듀파인’ 공개…투명한 회계 운영 기대
국립수산과학원, 우리바다 수산자원조사 확대·강화
하숙집·원룸 부실공사 막는다…‘지정감리제’ 확대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