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2. 22. (금)

문 대통령 “제주해군기지 도민 아픔 위로…강정마을 치유에 최선”

 “평화로 가는 길 결코 순탄하지 않겠지만 끝끝내 갈 것”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제주도에 해군기지가 건설되면서 제주도민들이 겪게 된 아픔을 깊이 위로하며, 강정마을 주민들의 고통과 상처를 치유하는 데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제주도 서귀포시 제주민군복합형 관광미항 앞바다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 관함식에 참석해 ‘좌승함(座乘艦)’인 상륙함 ‘일출봉함’ 함상에서 연설을 통해 “제주는 평화의 섬으로, 이념 갈등으로 오랜 시간 큰 고통을 겪었지만 강인한 정신으로 원한을 화해로 승화시킨 곳이며, 섬 전체가 유네스코 자연유산으로 지정될 정도로 아름다운 섬”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강철희 기자 kang@idhnews.com 등록일 : 2018-10-1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낮은 임대료·공동체’ 사회주택, 2022년까지 매년 2000가구 공급
지역인재 7급 평균 경쟁률 3.6대 1…140명 선발 예정
‘돌봄부터 노후까지’ 생애주기별 기본생활 보장
탄력근로제 6개월로 확대…갈등 현안 ‘사회적 합의’ 결실
광주세계수영대회 성공 범정부 역량 집중한다
‘5월 11일’ 동학농민혁명 기념일 지정된다
내년 도쿄올림픽 남북 단일팀에 여자농구·여자하키·조정·유도
사립유치원용 ‘에듀파인’ 공개…투명한 회계 운영 기대
국립수산과학원, 우리바다 수산자원조사 확대·강화
하숙집·원룸 부실공사 막는다…‘지정감리제’ 확대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