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10. 15. (월)

문 대통령 “제주해군기지 도민 아픔 위로…강정마을 치유에 최선”

 “평화로 가는 길 결코 순탄하지 않겠지만 끝끝내 갈 것”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제주도에 해군기지가 건설되면서 제주도민들이 겪게 된 아픔을 깊이 위로하며, 강정마을 주민들의 고통과 상처를 치유하는 데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제주도 서귀포시 제주민군복합형 관광미항 앞바다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 관함식에 참석해 ‘좌승함(座乘艦)’인 상륙함 ‘일출봉함’ 함상에서 연설을 통해 “제주는 평화의 섬으로, 이념 갈등으로 오랜 시간 큰 고통을 겪었지만 강인한 정신으로 원한을 화해로 승화시킨 곳이며, 섬 전체가 유네스코 자연유산으로 지정될 정도로 아름다운 섬”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강철희 기자 kang@idhnews.com 등록일 : 2018-10-1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중기부, 자체 TF 통해 정책자금 제도 개선 추진 중
올해로 99년, 전국체전 그 역사를 아시나요?
수도권 광역교통망 확충해 서울 주택수요 분산 유도
외교관후보자 선발 시험, 지역외교·전문분야는 필기 없앤다
즐기자, 전북 군산에서 전통시장 최대 축제를!
유치원 입학 온라인 신청…‘처음학교로’ 11월 1일 개통
4대강 보 개방 확대…한강 이포보 등 수문 열어 총 13개 개방
채무불이행 시계, 자정에 가깝게 조정돼
에너지 혁신 체험의 장…2~5일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한국교직원공제회, 시각장애인을 위한 미술관 체험 캠페인 진행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