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04. 20. (금)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 일본 현지 특별 강좌 개최

독립기념관(관장 이준식)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가 한국독립운동에 대한 국제적 관심을 모으기 위해 올해부터 해외 학술교류협정 체결 기관과 협력하여 한국독립운동사 특별 강좌를 개최한다.

그동안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는 해외 연구기관과 공동학술회의를 개최해 왔지만 해외 현지에서 대학원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국독립운동사 특강을 실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처음으로 시도하는 이 강좌의 대주제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와 한국독립운동’으로, 대한민국 임시정부에서 활약했던 6명의 독립운동가를 선정하여 4월부터 11월까지 6강(12회)에 걸쳐 그들의 사상과 독립운동을 소개한다.

강좌의 대주제로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선정한 이유는 일본을 비롯한 해외에서는 일반적으로 1945년 한국의 독립이 일본의 패망으로 인해 저절로 성취된 것처럼 오해하는 경향이 많아 이를 바로 잡을 필요가 있기 때문이다.

또한 3·1운동 이후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세워졌으며 이후 1945년까지 한국의 대표 정부로서 한국독립운동을 견인했다는 점을 널리 알리고자 한다.

이번 첫 강좌는 이명화 책임연구위원이 ‘대공주의로 국민국가 건설을 설계한 안창호’라는 주제로 2회에 걸쳐 진행한다. 제1회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인 4월 11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도쿄도 구니다치(国立) 시에 있는 국립 히도츠바시(一橋) 대학교에서 대학원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며 제2회는 일반인 대상 강좌로 4월 12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같은 주제로 도쿄 간다(神田)에 있는 재일본한국YMCA회관(아시아청소년센터)에서 특별 강연과 청중과의 질의응답으로 진행된다.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김도형 수석연구위원은 “앞으로도 해외 학술교류체결 기관과 한국독립운동사를 알릴 수 있는 강좌를 활성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연실 기자 cherish@idhnews.com 등록일 : 2018-04-1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백운규 산업장관 방미…美 상무장관 등 만난다
남북정상회담 성공 기원 연예인 릴레이 메시지
2018 스타트업 월드컵, 최고 수준의 글로벌 기술 선도업체들이 5월 11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상금 놓고 겨뤄
남북 교류와 협력의 역사, 사진과 영상으로 만난다
“판문점 개최·남북미 연계·핵심의제 집중이 3대 의미”
교통비 최대 30% 할인 ‘광역알뜰교통카드’ 나온다
남북정상회담준비위, 17일 ‘정상회담 온라인 플랫폼’ 공개
환경부, 봄철 미세먼지 줄이기… 전국에서 차량 배출가스 집중 단속
중기부, 공공기관과의 상생 통해 혁신 창업기업 판로 개척 지원
문 대통령 “북미간 비핵화 합의 이행돼야 남북관계 풀 수 있어”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