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09. 24. (일)

“무능·무책임으로 바다서 눈물 흘리는 국민 없어야”

 “뼈 깎는 혁신…무사안일주의·보신주의·관료주의 철저히 청산해야”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해양경찰을 향해 “국민이 다시 한 번 기회를 줬다”며 “새로 태어나기 위해서는 더욱 뼈를 깎는 혁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인천해경 전용부두에서 열린 제64주년 해양경찰의 날 기념식에 참석, 치사를 통해 “부활한 대한민국 해양경찰에 국민의 명령을 전한다. 더 이상 무능과 무책임 때문에 바다에서 눈물 흘리는 국민이 없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성은 기자 kse-3-@idhnews.com 등록일 : 2017-09-13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전문] 문재인 대통령 제72차 유엔총회 기조연설
김치 수수 · 채용청탁·아들 마약, 정치권은 잇따라 ‘구설수’
윤관석 대표발의 민생법안 국토위 통과
문 대통령, 美 싱크탱크 대표들 면담…‘韓 북핵대응’ 지지 당부
검찰 칼날 MB 저격에 여야 신경전 팽팽
당정, 임대료 인상률 상한 낮추기로
병원 제증명 수수료 상한제 실시…일반진단서 2만원
추미애 사과, 김명수 인준 운명은 과연
외국인 배우자도 주민등록등본에 표시된다
여야, 김명수 인준 처리 신경전...추미애 ‘사과’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