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07. 22. (일)

예술인 경제 안전망 구축…부당폐지 사업 복원

 문체부 내년 예산안, 어디에 어떻게] 한국판 ‘아난딸로’ 사업 등 추진

edf40wrjww2da_contents:content
edf40wrjww2da_contents:content
49tjf49edf:da_contents:seq
49tjf49edf:da_contents:seq
49tjf49edf:da_contents:seq
table>문화체육관광부가 내년도 예산안으로 5조 1730억 원을 편성하고, 예술인들의 창작권을 보장하는 한편, 문화예술계에서 부당하게 폐지됐거나 개편된 사업을 원래대로 복원해 창작 현장 지원을 강화한다.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문화체육관광부의 2018년도 예산안이 8월 29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 내년 예산은 올해 대비 9.2%(5241억원) 줄어든 5조1730억원으로 편성됐다.


    박연실 기자 cherish@idhnews.com 등록일 : 2017-09-06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정부, 기록적 폭우로 큰 피해 입은 일본에 미화 100만달러 인도적 지원 제공
남북, 20일 동해선 철도연결 구간 공동점검 실시
경부선 전철 급행화 사업 20일 착공…운행간격 50분→30분
문 대통령 “최저임금 인상 폭, 우리경제가 감당해내야”
지역기업 발목잡는 규제 혁신한다
피서철 해수욕장 불법촬영 집중단속
행안부, 교통사고 다발 어린이보호구역 특별 점검으로 근본적 개선 추진
정부,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대응체제 본격 가동
문체부, 노동시간 단축 안착 위해 게임업계와 현장 간담회
지방세 균형장치 강화…재정확충 효과 골고루 전달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