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0. 20. (화)
 ‘낮에는 유인 심야엔 무인’..
삼성화재뉴스쉬어가면 보입니다주택도시보증공사한국공항공사수협중앙회
사설
대한광장
대한칼럼
경제칼럼
특별기고
시론
교단에서
G20, 저소득국 채무상환 유예 6개월 연장…포괄적 채무 재조정도 추진
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서 합의…홍 부총리 “기초체력 확보에 기여할 것”
주요 20개국(G20)이 저소득국의 채무상환 유예기간을 6개월 연장하고 포괄적인 채무 재조정을 추진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14일 오후 화상으로 열린 ‘제4차 G20 재무장관·중...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비 특교세 20억원 지원
행정안전부가 강원도 화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발생지역인 강원도와 발생지 인접 지역인 경기도에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20억 원을 긴급 지원한다....
4개국에 ‘스마트시티 협력센터’ 설치…K-스마트시티 수주 본격 지원
정부가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터키 등 4개국에 설치한 ‘스마트시티 협력센터’의 본격 운영을 시작으로 K-스마트시티 수주지원에 총력을 기울인다. 국토교통부는 13일 태국...
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코로나 효과적 대응”
국제신용평가사 피치(Fitch)가 우리나라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등급 전망을 ‘안정적’으로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평가는 지난 9월 컨퍼런스콜 협의를 반영한 결과다. ...
기재부 차관 “트럼프 확진, 금융시장 충격 제한적…불확실성은 높아”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6일 “트럼프 대통령의 확진은 코로나19가 여전히 중대한 위험임을 상기시키며 글로벌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진단했다. 김 차관...
국가채무 60%·재정수지 -3% 이내...2025년부터 재정준칙 적용
정부가 2025년부터 국가채무비율 기준을 60%, 통합재정수지는 -3% 이내로 관리하기로 했다. 단 코로나19처럼 심각한 국가 재난이나 경제위기 발생시에는 예외를 두기로 했다. ...
로봇에서 실감형 콘텐츠까지…뉴딜펀드 투자 품목 나왔다
정부가 2021년 조성예정인 정책형 뉴딜펀드의 투자대상을 명확히하기 위해 40대 분야를 선정하고 197개 품목을 사례로 제시하는 투자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 한국판 뉴딜의 핵심...
 
G20, 저소득국 채무상환 유예 6개월 연장…포괄적 채무 재조정도 추진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비 특교세 20억원 지원
‘낮에는 유인 심야엔 무인’... 스마트슈퍼 1호점 문 열다
4개국에 ‘스마트시티 협력센터’ 설치…K-스마트시티 수주 본격 지원
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코로나 효과적 대응”
 
기재부 차관 “트럼프 확진, 금융시장 충격 제한적…불확실성은 높아”
9월 물가 6개월만에 1% 대 올라…긴 장마에 농축수산물 가격 ‘껑충’
국가채무 60%·재정수지 -3% 이내...2025년부터 재정준칙 적용
로봇에서 실감형 콘텐츠까지…뉴딜펀드 투자 품목 나왔다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25일부터 지급 개시…구체 지원 대상·금액은?
 
7.8조 추경 국회 통과…정부 “추석 전 지원금 지급 총력”
대체식품·메디푸드 등 미래 먹거리로 키운다…그린바이오 육성
중기·소상공인에 추석 특별자금 16조5000억 원 푼다
국유재산 매각대금 1/5만 납부하면 생활SOC 착공 가능
중기부, 7개 부처와 함께 비대면 분야 유망 창업기업 140곳 육성
 
2차 소상공인 대출 한도 23일부터 2000만원으로 상향
규제자유특구, 코로나19에도 고용 인원 늘었다
창업 권유부터 출자까지…“마을 주민이 진정한 창업 일등공신”
내달 5일까지 종부세 합산배제 신고해야…23만명 대상
홍 부총리 “중기 2분기 온라인 수출 129% ↑…가속 지원”
 

   1    2    3    4    5    6    7    8    9    10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